언론보도
event_available 2022.12.29 18:00:50
141

강남지인병원과 '누리고' 포헬스 디지털헬스케어 공동개발 협약

본문

기업 임직원 건강검진 플랫폼 ‘누리고’의 개발 및 운영사인 ㈜포헬스(대표 윤수진, 사진 왼쪽)가 29일 강남지인병원(병원장 조원영, 사진 오른쪽)과 디지털헬스케어 의료서비스 확장을 위한 공동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했다.

포헬스는 기업과 소속 임직원들에게 전국 200여개의 검진 네트워크병원과 기업별 맞춤검진 솔루션을 구축하여 편리한 검진예약 시스템을 제공하는 기업전용 ‘누리고’ 솔루션을 운영한다.

0003196006_001_20221229172001119.jpg?typ
이번 협약을 통해 건강검진 의료현장의 어려움과 수검자의 고충들을 기술적으로 해결하는 4차산업 의료화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회사는 밝혔다. 강남지인병원은 연간 3만명의 건강검진 수검자와 더불어 소화기내과 특화 의료서비스를 제공, 위·대장의 조기 암 진단에서 수술까지 가능하다.

윤수진 대표는 “헬스케어 플랫폼은 궁극적으로 의료적 기술과 4차산업 기술의 융복합 산업으로서 선행적으로 의료환경의 깊이 있는 참여가 이루어져야 진정한 디지털헬스케어를 완성할 수 있는 것”이라며 “그렇게 이루어진 디지털헬스케어가 의료기관과 사용자의 만족을 이끌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번 협약은 누리고 헬스케어 플랫폼의 2단계 개발에 맞추어 강남지인병원과의 공동개발을 통한 디지털헬스케어를 실현, 의료기관에는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4차산업의 기술을 보급하고 사용자에게는 양질의 의료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함에 그 목적이 있다. 누리고 검진플랫폼은 현재 40여 개 기업이 이용 중이다.

박효순 기자 anytoc@kyunghyang.com

 

close